에어컨 난방기구로 생기는 온도차이를 극복하는 집에서하는피부관리법

홈케어로 실내외 온도차이를 극복하는 집에서하는 피부관리방법



실내와 온도차이가 큰 계절에는 특히 피부괸리에 신경을 써야 튼튼하고 건강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미용전문가들은 기온차에 따른 피부미용을 위해

▶외출후 귀가시 즉시 클렌징

▶기초화장의 모든 단계는 충분히 바름

▶주1회 마사지와 영양팩 실시

▶자신의 피부에 필요한 농축 에센스는 반드시 사용

▶장시간 외출및 과도한 다이어트 지양 등을 강조한다.





◇ 기초단계 철저〓스킨-로션-에센스-아이크림-영양크림 등의 기초단계를 생략하지 말고 아침저녁으로 실시한다.


이중 한가지라도 소홀히 하면 피부막의 수분과 유분손실로 피부 진피층이 탄력을 잃기 쉽다.


아침에 메이크업을 한 뒤 눈가나 입가에 주름과 함께 피부층이 늘어져 보이는 것은 피부탄력이 떨어진 증거라는 것. 마사지 크림을 바르고 마사지 하는 것도 탄력유지에 효과적이다.





▶건성피부〓저녁 세안후 기초단계시 스킨을 바를 때 따가움을 느낄 정도라면 건조한 상태다.


이런 피부는 마사지후 에센스와 영양크림을 듬뿍 바르고 자도록 한다. 주1회 기준으로 피부건조 상태가 많이 느껴진다면 주2회 실시한다. 잠자기 전 주름전용 크림 등으로 눈두덩과 입술 등에 바르고 자는 것도 효과적이다.


▶지루성 피부〓피지가 많은 피부일수록 피부층의 수분막은 아주 많은 양의 수분을 손실하게 된다.


따라서 피부에 염증이 있거나 여드름이 있는 여성이라면 유분감과 함께 수분감도 함유된 마사지제를 사용한다. 각질제거 효능이 있는 제품을 쓰면 염증완화에 더욱 좋다.


▶자극성 피부〓실외의 찬 공기로 볼 부위와 얼굴 전체가 쉽게 붉어지고 실내로 들어와도 붉은 기가 없어지지 않는 피부가 있다.



이는 온도차로 인한 피부 모세혈관이 확장된 상태에서 수축되지 않기 때문이다. 이런 피부는 피부전용 화장수를 이용해 진정작용을 돕는 스킨팩을 해준다. 민감성 전용 에멀전과 크림을 사용하는 것도 효과적이다.


◇ 피부에도 음식을 듬뿍〓건강이 약해지면 보약을 먹듯 피부도 약해지면 영양을 보충해주어야 한다. 따라서 수분이 부족해지면 보습에센스, 혈색이 떨어질 때는 안티 에이지 에센스, 탁하고 어두울 때는 화이트닝 에센스, 메이크업이 받지 않고 피지가 많이 보일 때는 각질 제거 에센스 등을 충분히 발라준다. 오랜 시간 외출한 뒤는 세안 후 바로 실시한다.


여전전문 강남 서초구 논현역 강남역 피부샵 피부관리 예약하기

TEL.02-537-9423

카카오톡. 010-7531-0908

http://naver.me/5L36SwxX

조회 0회댓글 0개